콘텐츠로 건너뛰기

강아지 유치 빠지는 시기 안 빠지면 생기는 위험 4가지

강아지 유치 언제 빠지나?

강아지 유치가 있다는 사실을 모를 수도 있습니다 . 

강아지가 자라면서 사람과 비슷하게 이빨에 변화가 있습니다.

젖니 또는 유치라고 하는 작고 날카로운 이빨은 자라면서 자연스럽게 저절로 빠지게 됩니다. 

그러나 어떤 경우  강아지 젖니가 남아 있는 경우가 있습니다.

새롭게 나오는 이빨이 유치를 밀어 내면서 불편함과 통증을 유발하게 되면

그때 우리는 강아지 젖니가 제대로 빠지지 않았다는 것을 알게 됩니다.

강아지 유치 빠지는 시기 안 빠졌다면 이유 3가지
강아지 유치 빠지는 시기 안 빠졌다면 이유 3가지
  • 생후 1~2개월 (일반적으로 총 28개의 유치)
  • 생후 3개월 (강아지의 유치가 빠지기 시작하고 영구적인 이빨이 나오기 시작/ 안전한 이갈이 장난감 필요)
  • 생후6개월 (유치는 모두 빠지고 일반적으로 성견의 이빨은 약 42개)

강아지 유치 빠지는 시기

강아지의 젖니는 비슷해 보이지만 더 날카롭고 모양이 성견의 이빨과 다릅니다.

이런 날카로운 유치 덕분에 어미의 젖을 떼는 시기와

물면 꽤 아프기 때문에 물지 않아야 한다는 것을 배우게 됩니다.

대략 생후 3개월에 시작되어 생후 6~7개월 사이에 끝나야 합니다 . 

이 시간이 지난 후에도 유치가 여전히 남아 있다면 문제가 있는지 고려해야 합니다.

Q.강아지 유치 빠지는 거 도와줘도 될까?

A.강아지 젖니는 저절로 빠지도록 내버려두는 것이 좋으며, 억지로 유치를 뽑으려 해서는 안 됩니다.

유치는 뿌리가 길어 잘못 잡아당기면 뿌리가 부러져 부러진 부분이 남겨져 감염 가능성이 있습니다. 

강아지 유치 안 빠진 이유 3가지

유치가 빠지지 않으면 새로운 치아는 계속 자랍니다.

이것은 새끼 강아지에게 매우 고통스러울 수 있습니다.

모든 견종에서 발생할 수 있지만 소형 또는 토이 품종에서 가장 일반적으로 발생합니다. 

  • 잘못된 방향으로 자라는 새로운 이빨

새로운 이빨이 제대로 자라지 않으면 유치의 뿌리에 충분한 압력이 가해지지 않습니다. 

  • 영구치의 이동

영구치의 비정상적인 위치로 이동하면 젖니의 뿌리를 밀지 않고 빠지지 않습니다.

  • 치아 무형성 (dental agenesis ):

치아 배아 형성 부족으로 인해 하나 이상의 치아가 선천적으로 결여된 것

강아지 젖니 빠지지 않을 때 4가지 위험

강아지의 젖니가 빠지지 않았음을 확인하는 즉시 수의사에게 데려가야 합니다. 

  • 치주 질환

 세균성 플라크와 치석이 침착되기 쉬우므로 치료하지 않고 방치하면 치주 질환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

  • 고통스러운 부정교합

영구치가 올바르게 배치되지 않게 되어 , 부적절한 교합을 유발합니다.

  • 외상

부적절한 배치로 구강 점막과 치아를 손상시킬 수 있는 외상을 유발합니다.

  • 치아 골절

이빨을 약화시키고 파절되기 쉬운 비정상적인 마모를 유발합니다.

error: Alert: 콘텐츠 복사 방지 기능이 작동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