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강아지 정상 체온 범위 와 동물병원 가야 할 때

평균 정상적인 사람의 체온은 37°C(98.6°F)입니다.

그러나 강아지와 고양이의 정상 체온 평균은 38.3~39.2°C (101.0~102.5°F)입니다.

 강아지의 체온은 자연적으로 사람보다 높기 때문에 강아지가 뜨겁다고 느낀다고 해서 항상 걱정할 필요는 없습니다.

그러나 강아지의 체온이 39.3°C 이상인 경우 열이 있는 것으로 간주되며 이 경우 수의사에게 연락하여 조언을 받아야 합니다.

강아지 체온계 어떤걸 사용해야 하나?

강아지 정상 체온 측정 또는 비정상적으로 높거나 낮은지 확인하는 유일한 확실한 방법은 디지털 온도계와 직장 온도계 사용이 있습니다.

  • 디지털 체온계는 외이도에 삽입하여 측정
  • 직장 체온계는 직장에 삽입하여 측정

그러나 종종 두 가지 체온계에서 체온 측정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강아지 정상 체온
강아지 정상 체온

강아지 체온 재는 법

사용하는 온도계에 관계없이 강아지의 체온을 재는 것은 두 사람이 할 수 있습니다. 

  • 한 사람은 강아지를 편안하게 유지하며 움직이지 않도록 유지
  • 다른 한 사람이 체온계 방식에 맞게 측정
  • 직장체온계 사용시 삽입시 용이하도록 바세린 바르기도 함

외이도를 통한 체온 측정시엔 윤활제가 필요없으며,강아지가 저항한다면 강제로 삽입하지 않도록 합니다.

귀 감염을 앓고 있을 경우 외이도 측정을 위한 삽입이 고통스러울 수 있으며 정확 하지 않은 측정이 될 수 있습니다.

  1. 물릴 수 있으므로 입으로 측정 금물
  2. 직장으로 체온 측정 추천
  3. 강아지 체온계 준비 후 윤활제 필요 (바세린,베이비오일 사용가능)
  4. 디지털 온도계 추천
  5. 윤활제가 발라진 체온계를 항문 약 (2.54cm) 부드럽게 빠르게 삽입
  6. 시작 버튼 누르고 완료 알림 뜨기를 기다림
  7. 측정되면 부드럽게 체온계 빼기

또한  직장 체온계를 삽입하면 서 있는 강아지가 그대로 앉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직장 체온계를 삽입하기 전에 옆으로 눕히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 체온을 재는 것이 어렵다면 강아지나 자신이 다칠 위험이 있으므로 동물 병원에서 정확하고 안전하게 체온을 측정하는 것을 추천
  • “반려 동물 전용”으로 사용할 수 있는 온도계를 구입하고 사람이 실수로 사용하지 않도록 잘 표시 해두기

강아지 체온 조절 능력 차이

다양한 요인이 강아지 체온 조절 능력에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다음 요인이 가장 큰 요인입니다.

  • 호흡 관련
  • 과 흥분 상태
  • 체중
  • 나이
  • 심장 또는 갑상선 질환 (건강 문제)
  • 털 종류
  • 크기

강아지 잘때 숨가쁨 보이는 이유 건강체크방법

위의 차이 이유 외에도 강아지가 고열 등 정상 범위에 벗어나는 경우가 있습니다. 

  • 무언가 강아지 몸에서 진행되고 있음을 알림
  • 감염 이나 염증에 대한 정상적 반응 (체온 상승)
  • 39.2도 이상 고열 발생시 동물 병원에 바로 방문 

체온은 강아지의 건강에 중요합니다. 

너무 춥거나 저체온이면 신체의 모든 부분에 적절한 혈류를 공급하지 못할 수 있습니다.

너무 덥거나 고온일 경우 내장에 손상을 줄 수 있습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